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SK이노베이션의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상세페이지로 제목, 날짜, 내용, 첨부파일 정보 제공
제목 ‘홈픽’ 일최대 주문량 1만건 돌파하며 급속한 성장세…고객과 소통도 강화한다 날짜 2018-11-27
내용 ●서비스 편의 적극 PR∙다양한 고객 이벤트 시행 결과, 신규고객 유입 및 재이용률 모두 급증
- 홈페이지 유입고객 대비 주문고객 비중 10%→30%로 증가…서비스 재이용률 50% 상회
- 홈픽 관계자 “유사 스타트업 택배, 퀵서비스 등과 비교해 봐도 괄목할 만한 성장세”
●고객과 소통 강화 위한 다양한 형태의 광고 및 이벤트 기획∙시행 목표
- ‘대충 컨셉’의 바이럴 마케팅 영상 큰 호응…‘중고나라’, ‘유튜버’ 등과도 협업


GS칼텍스와 SK에너지의 주유소 공유 인프라에 기반한 신개념 택배 서비스 ‘홈픽’이 정식 서비스 개시 3개월 만에 일 최대 주문량 1만건을 돌파하며 엄청난 성장세를 이어 가고 있다.

홈픽은 SK에너지와 GS칼텍스가 양사의 핵심자산인 주유소를 공유인프라로 활용한 첫 번째 사회적 가치 창출 모델인 만큼 서비스의 장점을 널리 알리기 위해 공을 들여왔다. 두 회사는 각자의 SNS 채널을 활용한 홍보와 고객 대상 이벤트뿐만 아니라, 지면 광고∙영상 광고를 다양한 채널에 게재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러한 적극적인 홍보 활동과 그에 따른 인지도 상승에 힘입어, 오픈 초기 홈픽 홈페이지 전체 유입 고객 대비 실제 주문 고객 비중이 10% 수준에 불과했던 것이 11월 현재 30% 수준까지 증가했다. 또한 서비스 재이용률 역시 50%를 상회하고 있다.  


한편, ‘언제 어디서든 1시간 이내 방문 픽업’이라는 서비스 특∙장점이 10~11월 특산물 성수기 및 김장철이라는 계절적 특수를 만나 시너지를 내며 고객 유입을 극대화 시키고 있다.


택배 시장 전체로 봤을 때는 성수기가 아니지만 홈픽이 C2C 택배에 특화돼 있는 만큼, 수확철 및 김장철을 맞아 멀리 떨어져 있는 지인들에게 보내는 개인 택배 고객의 주문량 상승세가 지속되고 있다.  


홈픽 관계자는 “9월 정식 서비스 시작 후 석 달도 채 되지 않아 일 주문량이 1만건을 돌파한 것은 매우 이례적”이라며, “유사 스타트업 택배나 퀵서비스 등과 비교해 봤을 때도 괄목할 만한 성장세”라고 분석했다. 


홈픽은 고객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형태의 광고와 이벤트를 기획해 진행한다는 목표다.


홈픽은 지난 11월 중순, 국내 유명 크리에이터와 협업하여 만든 바이럴 마케팅 영상을 공개했다. 이는 김난도 교수의 ‘트렌드 코리아 2019’에서도 언급된, 최근 각광 받고 있는 ‘대충 컨셉’의 광고 기법으로 제작된 영상으로 각종 SNS 상에서 40만명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홈픽의 주요 고객인 중고거래 이용객들이 모여 있는 네이버 카페 ‘중고나라’와도 협업한다. 11월 26일부터 12월 21일까지 이 바이럴 마케팅 영상을 개인 SNS에 공유하고 ‘중고나라’에 댓글을 달면, 추첨을 통해 노트북과 ‘2019 카카오프렌즈 세트(캘린더, 다이어리)’를 증정한다.


요즘 10~20대 젊은층 사이에서 가장 인기 있는 직업인 ‘유튜버’를 대상으로 한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유튜버가 이벤트 경품이나 후원 물품을 구독자에게 보내는 경우, 홈픽이 택배 박스와 배송을 무료로 제공한다. 참여를 원하는 유튜버는 홈픽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12월 말까지 접수 가능하다.  


한편, 홈픽은 고객 성원에 힘입어 11월 한 달간 진행 예정이던 경량화물 프로모션 이벤트 기간을 12월 말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 기간 동안 택배 무게가 5kg, 크기가 100cm 이하면 3,990원에 홈픽 서비스를 이용 가능하다.    
​ 

SK주유소와 홈픽 차량 관련사진



홈픽바이널마캐팅영상-캡쳐관련이미지



첨부파일 SK주유소와 홈픽 차량 관련사진.jpg 홈픽바이널마캐팅영상-캡쳐관련이미지.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