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SK이노베이션의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상세페이지로 제목, 날짜, 내용, 첨부파일 정보 제공
제목

SK이노베이션 기업PR캠페인 ‘It’s time to Act’


“영상을 보는 것만으로 지구를 지킬수 있다?!”
날짜 2020-07-23
내용 ■ 절전모드 영상기법으로 ‘보는 것만으로도 친환경 활동에 참여’ 컨셉의 기업PR캠페인
■ 회사의 성장 비전인 ‘그린밸런스 2030’과 브랜드 슬로건 ‘Hi !nnovation’ 합작
■ 친환경을 넘어 ‘찐’환경을 실천하는 기업 가치를 PR 캠페인에 담아내…,


“어? 갑자기 화면이 왜 어두워졌지?” 검은 색 바탕 위로 화면보호기를 연상케 하는 이미지들이 1분 가까이 이어진다. 화려함 대신 최소한의 색감으로 오히려 사람들의 눈길을 끄는 SK이노베이션의 2020년 기업PR캠페인 영상이다.

 SK이노베이션은 새로운 기업PR캠페인, Its time to Act, 절전모드 편(이하 절전모드 편)을 런칭했다고 23일 밝혔다.

해마다 새로운 방식의 기업PR캠페인으로 주목을 받아온 SK이노베이션은 이번에는 보는 것만으로도 친환경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절전모드 켐페인을 선보였다. 검은색 바탕 화면의 절전모드 영상이 일반 영상보다 전력 소비량을 30% 이상 줄일 수 있다는 점에 착안한 것이다.

실제로 SK이노베이션은 일반 모드 대비 절전모드 편의 전력소모 감소량을 확인하기 위해 국가공인시험기관인 ㈜HCT에 직접 실험을 의뢰했다. 절전모드는 일반모드 대비 전력소비량이 30% 감소된다는 실험결과로 인해 실험 담당 연구원도 놀랐다는 후문이다. 실험을 담은 영상은 캠페인 영상과 함께 공개된다.

절전모드 형식을 유지하면서 회사의 성장 비전인 ‘그린밸런스 2030*’과 브랜드 슬로건 ‘Hi !nnovation**’에 담긴 사업의 실체들로 연출된다.

이 캠페인은 하얀색 배경에 ‘화면이 어두워질수록 지구의 내일은 밝아집니다’라는 문구로 시작되어 ‘Its time to Act’라는 메시지와 함께 검은색 배경의 절전모드로 전환된다. 이어서 SK이노베이션이 ‘그린밸런스2030’ 달성을 위해 추진하는 전기차 배터리, 친환경 엔진오일 SK ZIC Zero, 고기능성 친환경 포장소재, 친환경 에너지 플랫폼 등이 검은색 바탕화면 위에 선으로만 표현되어 잔잔한 BGM과 함께 몰입감을 더욱 높여준다.

또한 영상 내에서 카피 문구로만 전달하는 친환경이 아니라 실제 행동에 나서는 브랜드 액티비즘(Brand Activism)***을 기업PR 캠페인에 반영했다. 소비자들은 영상을 시청하는 것만으로도 친환경을 함께 실천할 수 있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SK이노베이션은 딥체인지의 핵심 방향으로 친환경을 설정하고 강력하게 실행하고 있는 만큼, 친환경을 넘어 ‘찐’환경을 실천하는 SK이노베이션의 기업가치와 진정성을 기업PR 캠페인에 담았다”며, “기업PR캠페인은 캠페인 자체로서 뿐 아니라 전사의 그린 밸런스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의 2020년 기업PR캠페인 영상은 SK이노베이션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user/askinnovation)에서 시청할 수 있다.

(*) 그린밸런스 2030 : 지난해 SK이노베이션은 기존 사업의 환경 부정 영향을 축소하고, 친환경 사업 모델 개발을 통해 환경 마이너스 가치를 상쇄하는 ‘그린밸런스 2030’ 전략을 통해 2030년까지 환경부정영향을 0으로 만들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음.
(**) Hi !nnovation : SK
이노베이션 계열 ‘혁신’의 가치를 재정의하고, 혁신의 힘으로 지금의 어려움을 극복, 새로운 미래를 향해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담은 SK이노베이션의 새로운 브랜드 아이덴티티로 큰 혁신(High innovation)이 만들어가는 행복한 혁신(Happy innovation), 반가운 혁신(Hi innovation)을 의미한다.
(***)
브랜드 액티비즘: 브랜드가 양심을 가진 하나의 인격체처럼 목소리를 내고 행동하는 것